본문 바로가기

경제이야기

대선조선 군함시장 남미로 국내최초 진출 성공!

대선조선 군함시장 남미로 국내최초 진출 성공!


 

 

 

 

오랜만에 좋은 소식이 들렸다.

대선조선이 건조한 다목적 군수지원함을

한국 조선업계 사상 처음으로 남미 군함시장으로 진출 하여 성공을 일궈냈다.

이러하여. 조선기술 수출 발판을 마련할 수 있게 되었다.

요번 계약은 한국 기자재업계와 함게 하여. 향우에 기자재업계의 해외시장 진출에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조선은 현지시각 지난 2일 폐루해군사관학교에 국영조선소인 시마 조선소와 다목적

군수지원함 2척에 대한 설계도면 및 기자재 패키지 수출을 위하여 계약을 체결했다고 한다.

이번 계약식은 페데로 카테리아 페루 국방장관을 비롯. 해군참모총장 등 한국과 페루의 주요

정부 관계자들이 참석하고 진행되었다.

 

 

 

 

 

 

 

 

이번 대조선의 계약은 한국 조선업계의 앞선 기술 뿐아니라 국산 기자재 수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이 가장 큰 성과이고로 주목된다.

총 8천만 달러에 달하는 이번 계약은 페루 정부의 해군 현대화사업 및 기반사업 강화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는 프로젝트에 따른 것으로 조선소는 다목적 군수지원함을 건조하고 대선 조선은

선박 건조에 필요한 설계 및 모든 기자재를 구매 공급하게 될 것이다.

 

 

요즘같은 경기 침체속에서 대조선은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올해 상반기 1천 TEU급 컨테이너선 5척.

중형 석유제품 운반선 4척을 수주하는 성과를 거두었고, 설계 및 기자재 패키지 방식의 일괄공급계약을

위하여 다수의 조선소들과 활발한 상담을 추진하고 있는 중이다.

위기속에서 위기상황속을 대선조선은 다양한 고부가가치선 수주에 주력하고 대한민국 중소조선소

선두주자로서의 위치를 굳게 다지고 있다.